글쓴이 관리자 조회수 44
이메일 작성일 2019-03-15 13:19:25
파일
홈페이지
제목 <보도자료> 완주군 베테랑 귀농귀촌인, 초보 귀농귀촌 이끈다


완주군의 베테랑 귀농귀촌인들이 초보 귀농귀촌인들의 성공적인 정착을 돕는다.

4일 완주군은 귀농귀촌인들의 갈등해결과 지역의 정착을 위해 도움을 줄 수 있는 행복멘토단 9명의 위촉식을 가졌다.

행복멘토단은 농림축산식품부, 도, 시·군에서 멘토컨설턴트 교육 이수자, 전업농, 창업농업경영인, 성공귀농인 등으로 다양하게 구성됐으며,

이들은 앞으로 귀농귀촌의 안정적인 정착을 할 수 있도록 길라잡이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예비 귀농귀촌인, 초보 귀농귀촌인들에게 대면 혹은 전화상담을 실시해 영농기술노하우와 귀농귀촌에 도움이 되는 지원정책 정보들을 안내한다.

특히 올해는 귀농귀촌과 지역민의 갈등을 도와주는 갈등해결 멘토를 신설해 지역민과 융화할 수 여건을 더욱 강화했다.

또 청년들의 수가 증가함에 따라 청년 귀농귀촌인에 특화된 청년멘토, 시설농업, 농식품가공, 친환경농업을 하고 있는 멘토들을 선정해

각 전문분야에서 상담이 될 수 있도록 구성했다.

박성일 완주군수는 “선배 귀농귀촌인들의 경험과 지식은 진정성 있는 상담으로 이어지고, 낯선 농촌에서 교류할 수 있는 원동력이 된다”며

“앞으로도 귀농귀촌인에게 도움을 줄 수 있는 다양한 방안들을 강구하겠다”고 말했다.

완주=배종갑 기자








저작권자 © 전북도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출처 : 전북도민일보(http://www.domin.co.kr)

IP Address : 59.1.62.147
이름:
암호:
* 보안코드 입력 *
내용 :